김호영, JI&H 미디어에 새 둥지… 오대환과 한솥밥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김호영 / 사진제공=JI&H 미디어

김호영 / 사진제공=JI&H 미디어

뮤지컬배우 김호영이 제이아이앤에이치미디어(이하 JI&H)와 전속 계약을 맺고 새 출발에 나섰다.

JI&H는 12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이 알리며 “다양한 작품들로 연기력을 입증해 온 김호영과의 활동에 대해 많은 기대를 갖고 있다. 앞으로 배우는 물론, 예능 활동 등 다방면에서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호영은 이로써 배우 조연우, 오대환, 정연주 김혜나, 모델 이요백, 구자성, 이정훈, 문수인 등과 한솥밥을 먹는다.

김호영은 동국대학교 연극영화과 출신으로, 2002년 뮤지컬 ‘렌트’의 앙상블로 데뷔했다. 지금까지 ‘아이다’, ‘라카지’, ‘마마 돈 크라이’, ‘맨 오브 라만차’, ‘킹키부츠’, ‘헤어스프레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그는 연극과 뮤지컬 무대,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자신이 맡은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배우로 호평받고 있다. OCN ‘보이스’에서 양호식 역을 맡아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고, KBS2 예능프로그램 ‘노래싸움-승부’에 출연하는 등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다. 이어 오는 21일 개막하는 창작뮤지컬 ‘꾿빠이, 이상’을 통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