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김지원 아나운서, 웨딩화보 “어지러운 상황 결혼…조심스럽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KBS 김지원 아나운서 웨딩화보/ 사진제공=듀오

KBS 김지원 아나운서 웨딩화보/ 사진제공=듀오

KBS 김지원 아나운서가 오는 23일 웨딩마치를 올린다.

듀오웨드는 12일 김지원 아나운서의 웨딩화보를 공개하며 결혼소식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원 아나운서는 우아하고 고혹적인 라인의 드레스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청순미와 여성미를 동시에 발산했다. 예비신랑 역시 깔끔한 블랙수트로 맴시를 뽐내며 신부와 로맨틱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지원아나운서_보도자료사진(1)

김지원아나운서_보도자료사진(2)

9월의 신부가 되는 김지원 아나운서는 훈훈한 외모의 신랑과 다정한 분위기 속에 웨딩화보를 촬영했다. 두 사람은 긴 시간 촬영이 이어졌음에도 불구 시종일관 미소를 잃지 않고 달콤한 눈빛을 교환했다는 후문이다.

결혼준비를 총괄한 담당자는 “예비신랑의 세심한 배려와 김지원 아나운서 특유의 밝고 유쾌한 성격 덕분에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촬영이 진행됐다”며 “예비신부의 청순하고 단아한 매력에 스태프들도 연신 탄성을 질렀다”고 후일담을 전했다.

김지원아나운서_보도자료사진(4)

김지원아나운서_보도자료사진(5)

김지원 아나운서는 “어지러운 상황에 결혼 소식을 알리게 되어 조심스럽다”며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깊은 만큼 가족 친지들만 초대해 조용하게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말했다.

김지원 아나운서는 KBS ‘주말광장’과 ‘옥탑방 라디오’를 진행하고 있으며 예비신랑은 외국계 컨설팅 회사에 근무하는 한 살 연상 일반인이다. 두 사람은 비공개 결혼식을 마치고 유럽으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