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보이그룹 연습생, 10월 서바이벌 통해 쇼케이스 최초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갓세븐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갓세븐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의 차기 보이그룹 연습생들이 10월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JYP와 Mnet이 의기투합한 이버 서바이벌은 ‘데뷔를 꿈꾸는 연습생들 vs JYP’ 구도를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 서바이벌 프로그램처럼 미션을 통해 개개인이 살아남아 팀이 되는 구조가 아니라 ‘전원 데뷔’라는 공동 목표를 가진 연습생들이 소속사와 데뷔를 건 서바이벌을 펼친다는 콘셉트가 흥미롭다는 반응이다.

이번 서바이벌은 선발 과정부터 철저히 JYP 내부 시스템을 따랐다. 특히 ‘JYP 연습생 쇼케이스’ 현장을 방송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라 관심이 집중된다. JYP 연습생 쇼케이스는 연습생들에게 가장 큰 연중 행사이며 데뷔조로 이름을 올릴 수 있는 중요한 공연이다.

이번 ‘JYP 연습생 쇼케이스’는 지난 8월말 열렸다. 빼어난 비주얼과 실력으로 화제를 모은 연습생, 다른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먼저 얼굴을 알린 연습생들이 무대에 올라 연습생 쇼케이스임에도 수많은 관객들이 몰리며 화제를 모았다.

JYP는 지난해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SIXTEEN’을 통해 국민 걸그룹 트와이스를 탄생시켰다. 이번 서바이벌을 통해서는 또 어떤 매력을 지닌 보이그룹을 만들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오는 10월 17일 오후 11시 Mnet에서 첫 방송을 내보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