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 홍경민 “SNS에 딸 사진 게재..’딸바보’ 됐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가수 홍경민이 ‘딸바보’라는 애칭을 인정했다.

홍경민은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서 “딸이 16개월 됐다”고 밝혔다.

MC 이영자는 홍경민에게 “‘딸바보’ 대열에 합류했다는 말을 들었다”고 말했다.

홍경민은 “과거 다른 사람들이 자식 사진을 올릴 때 이해를 못했다”며 “지금은 내가 정말 많이 올리고 있다”고 웃었다.

이날 ‘안녕하세요’에는 홍경민 외에도 가수 슬리피, 그룹 하이라이트 이기광, 지숙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