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김재환, “인기 실감 못해…나는 상위권이라 생각”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11일 방송된 MBC '오빠 생각' 방송 화면 캡쳐

11일 방송된 MBC ‘오빠 생각’ 방송 화면 캡쳐 / 

 

그룹 워너원 김재환이 11일 방송된 MBC ‘오빠생각’에서 워너원의 인기와 자신의 인기에 대해 상반된 대답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MC 탁재훈은 “눈을 감고 워너원의 인기를 실감하면 손을 들라”고 말했다. 김재환과 강다니엘은 손을 들지 않았다. 김재환은 “바빠서 어느 정도 인기가 있는지 모르겠다. 지인들이 전화로 알려주면 그때 느낀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워너원 중 나는 인기 순위 상위권이다”라는 질문에 홀로 손을 들었다. 앞선 질문과는 다른 대답에 출연자들은 크게 웃었다.

김재환은 “자신감 있는 모습이 팬들에게 인기가 있는 것 같다”며 쑥스러워 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