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은 사랑한다’ 임시완, 홍종현 혼례 부탁 거절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MBC '왕은 사랑한다' / 사진제공='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처

MBC ‘왕은 사랑한다’ / 사진제공=’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처

배우 임시완이 홍종현과 임윤아의 혼인을 허락하지 않았다.

11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에서는 혼례를 마친 왕원(임시완)에게 왕린(홍종현)이 찾아가 자신과 은산(임윤아)의 혼례를 허락해달라고 말하는 장면이 담겼다.

왕린은 “드릴 말이 있다. 나와 산이 아가씨가 혼인 할 수 있게 허락해달라”고 말했고, 왕원은 “불가하다”며 못 박았다.

왕린은 “아가씨를 이제 놓아달라”며 울분을 토했다. 왕원은 “은산은 제 아비의 뒤를 이어 내 신하가 됐으니 아무데도 갈 수 없다”고 이유를 밝혔다.

왕린은 “결국 새장에 가둬놓고 때를 맞춰 잘해주면 즐겁겠느냐”고 물었다. 왕원은 호위무사를 불러 왕린을 끌어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