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박민하를 기대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박민하 / 사진제공=tvN '아르곤' 캡처

박민하 / 사진제공=tvN ‘아르곤’ 캡처

배우 박민하가 tvN 월화 드라마 ‘아르곤’(극본 전영신 주원규 신하은, 연출 이윤정)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박민하는 명품배우들의 열연과 촘촘한 전개로 화제를 모은 ‘아르곤’ 에서 막내작가 김진희 역을 맡아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이고 있다.

박민하는 아르곤의 일원이자 막내작가인 김진희로 완벽히 변신했다. 진지하거나 발랄한 모습을 오가며 극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앞으로는 육혜리(박희본)와 작가 선후배 사이로 돈독한 우정을 보일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아르곤’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