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미연, 단독 콘서트 15~16일 개최… 정준하·김원준·박남정 지원사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정준하, 김원준, 박남정 / 사진제공=WON엔터테인먼트

정준하, 김원준, 박남정 / 사진제공=WON엔터테인먼트

가수 원미연의 단독 콘서트 ‘원미연을 ONE하다’에 방송인 정준하와 가수 김원준, 박남정, 강수지, 보이스퍼 등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원조 디바 원미연이 8년만에 선보이는 단독 콘서트 ‘원미연을 ONE하다’가 오는 15~16일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V홀에서 개최된다.

원미연과 함께 90년대를 풍미했던 김원준, 박남정, 강수지의 게스트 출연소식에 공연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먼저 15일 오후 8시 공연에 가수 박남정이 무대에 오르며, 16일 오후 4시 공연에는 강수지, 김원준, 보이스퍼가 함께한다. 이어 마지막 공연인 16일 오후 7시 30분 공연에는 정준하가 함께할 예정이다.

소속사 WON엔터테인먼트 측은 “20년이라는 세월동안 함께한 동료 가수들이 단 한번의 망설임도 없이 흔쾌히 게스트로 출연하겠다고 해주었다”라며 “공연을 기다려 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모든 관객분들과 게스트들의 지원사격에 힘입어 더 열심을 다해 준비중이니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원미연은 1985년 대학가요제에 입상했으며, 1989년 1집 ‘혼자이고 싶어요’를 발표한 후 인기가수 반열에 올랐다. 1991년 ‘이별여행’이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면서 유명세를 치렀으며 현재까지도 라디오 방송 등에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4월 ‘소리질러’를 발매해 활발히 활동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