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스트라이트, ‘Let’s Do It’ 개막 버스킹 대성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더 이스트라이트 / 사진제공=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더 이스트라이트 / 사진제공=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TheEastLight., 이석철 김준욱 이승현 이은성 정사강 이우진)가 ‘Let’s Do It’ 프로젝트를 힘차게 시작했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지난 9일 서울 강남역 앞에서 ‘더 이스트라이트의 청소년 공감 행복 프로젝트, Let’s Do It(이하 ‘Let’s Do It’)’의 시작을 알리는 첫 번째 버스킹을 펼쳤다.

버스킹 시작 전부터 현장에 많은 인파가 몰리며 더 이스트라이트의 인기를 입증했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데뷔곡 ‘홀라(Holla)’ 를 시작으로 밴드 버전으로 재해석한 클론의 ‘펑키 투나잇(Funky Tonight)’ 지드래곤의 ‘삐딱하게’ 등을 선보였다. 또 보컬들의 미성이 돋보이는 잔잔한 무대도 연달아 선보이는 등 폭 넓은 음악적 스펙트럼을 뽐냈다.

청소년들과 음악을 통해 서로 소통하고 공감하는 프로젝트 취지에 걸맞게 더 이스트라이트는 행사가 열리는 4주 동안 또래의 일반인 참가자들과 특별한 합동 공연을 선보인다. 9일 공연에는 만 10세의 기타리스트 소년 송시현 군이 참여해 성인 못지않은 기타 연주 실력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또 가수 박보람이 게스트로 참여해 김준욱의 기타 연주에 맞춰 감미로운 라이브를 선보였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유아 마이 러브(You’re My Love)’와 ‘아이 갓 유(I Got You)’ 무대로 1주차 버스킹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와 벅스, 더아이콘티비가 공동주최하고, 네이버가 후원하는 ‘Let’s Do It’ 프로젝트는 더 이스트라이트가 청소년들과 음악을 통해 서로 소통하고 공감할 수 있는 청소년 문화 축제의 장을 만든다는 취지로 기획됐다.

버스킹은 오는 30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서울 강남역 9번 출구 앞 야외공연장 ‘스케치북 No.9’에서 열린다. 더 이스트라이트는 공연뿐만 아니라 행사에 참여한 청소년들과 함께 기부 이벤트를 비롯해 의미 있는 행사들에 함께 참여한다.

평균 연령 16세라는 어린 나이에도 수준급 연주 실력을 갖춘 멤버들로 구성된 실력파 보이 밴드 더 이스트라이트는 최근 첫 번째 EP앨범 ‘six senses’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I Got You’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