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볼, 4년 만에 정규 앨범 ‘예외’ 발매 “여전히 달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슈가볼 '예외'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슈가볼 ‘예외’ /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 미디어

가수 슈가볼이 4년 만의 정규 앨범 ‘예외’를 공개한다.

11일 정오 슈가볼이 국내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정규 앨범 ‘예외’를 발매한다.

슈가볼의 정규 앨범은 2013년 6월에 발매된 ‘사심’ 이후 만 4년 만의 앨범으로이다. 그 동안 디지털 싱글로 공개됐던 곡들을 포함하여 총 12곡으로 구성됐다.

타이틀곡은 ‘예외’다. 보사노바 장르와 네오 소울 장르를 슈가볼만의 느낌으로 재해석하여 따뜻한 느낌으로 풀어낸 곡이다. 평소에는 전혀 바보같은 모습을 보이는 사람이 아니지만 사랑하는 이 앞에서만은 예외가 된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신곡은 총 6곡이다. ‘투정’은 귀여운 가사와 멜로디, 재미있는 랩의 조화가 매력적이다. ‘끝이 보이지 않아’는 모든 것에는 끝이 있으니 언젠가는 사랑하는 연인에 대한 생각도 끝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고민은 가사로 덤덤하게 풀어냈다. ‘오늘도 잘자요’에는 잠들기 전 연이들의 대화를 담았다. ‘모두 떠난다면’은 피아노와 트롬본만으로만 이루어진 사운드와 함께 모두가 마음의 여유를 잃어 사랑이 사치가 되어 곁에 있어줄 수 없으면 어떨까 하는 생각을 노래했다.

나머지 6곡은 모두 디지털 싱글로만 공개됐던 곡들이다.

슈가볼의 정규 앨범 ‘예외’는 11일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동시에 만나 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