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아닌 준호, ‘CANVAS’ 오늘(11시) 오후 6시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준호 'CANVAS' 커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준호 ‘CANVAS’ 커버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2PM 준호가 11일 오후 6시 국내 첫 솔로 미니앨범 ‘CANVAS’를 공개한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CANVAS’를 포함해 7개 곡이 실렸다. 준호가 전곡 작사하고 홍지상 작곡가와 공동 작곡해 역량을 드러냈다.

타이틀곡 ‘CANVAS’는 미디엄 템포 발라드로 준호 특유의 감성이 돋보인다. 하얀 캔버스처럼 무미건조했던 일상이 사랑하는 사람을 만난 후 수채화처럼 다채롭게 물들어가는 느낌을 표현했다. 평소와 다를 것 없는 풍경도 연인과 함께 있으면 신선하게 느껴지는 감정을 섬세한 가사로 담아냈다.

앨범 공개에 앞서 10일 0시 ‘CANVAS’의 뮤직비디오 티저가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황량한 대지와 도심의 네온사인, 그 속에 홀로 담겨진 준호의 모습과 함께 “내 맘을 물들여 너와”라는 음원 일부가 공개돼 귀를 사로잡았다.

준호는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수록곡 ‘FINE’ 뮤직비디오를 선 공개했다. 이는 올 봄 세상을 떠난 반려묘 ‘람보’에 대한 준호의 그리움이 담긴 노래다. 또 개성파 뮤지션 치즈(CHEEZE)가 피처링을 맡은 ‘어차피 잊을거면서’도 선 공개해 호평을 받았다.

이 외에도 컴백 스케줄러, 트랙리스트, 재킷 캐주얼 버전, 수트 버전 등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준호는 앨범 발매를 1시간 앞둔 11일 오후 5시 네이버 V 라이브 생방송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어 16일에는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JUNHO THE SPECIAL DAY ‘CANVAS'”라는 타이틀로 팬 이벤트도 개최된다. 오후 2시와 7시, 2회에 걸쳐 열린다. 준호는 공연을 통해 앨범 수록곡을 라이브로 선사하고, 프로듀서로서 이번 앨범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