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6色 개인 방송국 오픈…매주 화·수·목 방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룹 VAV가 개인 방송국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 사진제공=Ateam엔터테인먼트

그룹 VAV가 개인 방송국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 사진제공=Ateam엔터테인먼트

그룹 VAV(브이에이브이)가 개인 방송국 채널을 연다.

VAV는 오는 12일 네이버 V라이브 채널을 통해 멤버별 개인 방송국을 개설하고 매주 화·수·목 팬들과 실시간 소통에 나선다.

VAV는 멤버 세인트 반이 진행하는 ‘지금, 혁이랑!’을 비롯해 바론의 ‘로니온에어’, 에이스-제이콥의 ‘잠시만요’, 에이노의 ‘믹스테이프’, 로우의 ‘로우디오’, 지우의 ‘서울촌놈’ 등 6개의 개인 채널을 개설하며 오는 12일 ‘지금, 혁이랑’이 가장 먼저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특히 이번 VAV 개인 방송국 프로젝트에서는 그동안 미처 다 보여주지 못한 VAV 멤버 7인의 캐릭터와 성격, 장기를 유감없이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VAV는 이번 개인 방송국 프로젝트가 팬들을 위한 감사 이벤트의 일환인 만큼 보다 특별하고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소속사 Ateam 관계자는 “7인의 멤버 각자가 자신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콘텐츠 포인트를 직접 선정하고 기획한 방송인만큼 볼 거리가 풍성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