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이재윤, 재벌가 사위 겸 스타 검사 된다…3회 특별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재윤 / 사진제공=tvN

이재윤 / 사진제공=tvN

배우 이재윤이 tvN 월화드라마 ‘아르곤’에 특별 출연한다.

‘아르곤’은 1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이재윤이 3회에 특별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재윤은 매력과 실력을 모두 갖춘 검사 허훈역을 맡는다.

이재윤이 연기하게 될 허훈은 대학 재학 중 사시에 패스한 엘리트 검사다. 재벌가의 사위까지 되며 모두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스타 검사다. 김백진(김주혁)과 이연화(천우희)가 처음으로 공조해 취재하게 될 사건의 중심인물로 결정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허훈 역으로 특별 출연하게 된 이재윤은 ‘하트 투 하트’‘애인있어요’‘또 오해영’‘역도요정 김복주’ 등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매력을 인정받았다. ‘하트 투 하트’를 통해 인연을 맺은 이윤정 감독의 인연으로 특별 출연을 결정했다.

‘아르곤’ 제작진은 “배우 이재윤이 이윤정 감독님 의리로 3회에 특별출연한다. 핵심 사건의 주요 인물로 등장해 남다른 존재감으로 극의 긴장감을 더할 전망이다. ‘아르곤’ 팀과의 연기 시너지를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아르곤’ 3회는 오는 11일 오후 10시 50분 tvN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