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생민의 영수증’ 김숙, 뜨거운 인기에 “말할 시간도 없어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생민의 영수증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김생민의 영수증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개그우먼 김숙이 KBS2 ‘김생민의 영수증’에서 “내가 말할 시간이 너무 없어지고 있다”며 ‘김생민의 영수증’에 대한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지난 9일 방송된 ‘김생민의 영수증’에서는 김숙이 말할 시간이 없어지고 있다며 “더이상 광고를 받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김생민의 영수증’은 팟캐스트 사상 첫 공중파 진출작으로 방송시간이 15분에 불과하다. 이에 제작진은 “방송시간이 짧아서 화장실을 다녀오시면 끝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첫 회 방송 이후 높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송은이는 “처음에 시작할 때 16분 편성도 좋다고 했는데 광고가 치고 들어오면서 13분 정도가 됐다”고 말했다.

‘김생민의 영수증’는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45분에 KBS2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