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게 해 주오’ 조보아, 경성 아가씨 VS 시골 아가씨 ‘극과 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조보아 / 사진=싸이더스HQ

조보아 / 사진=싸이더스HQ

KBS2 드라마 ‘만나게 해, 주오’의 조보아가 극과 극의 모습을 공개했다.

10일 조보아의 소속사 sidusHQ는 트위터(https://twitter.com/sidushq_ent)를 통해 조보아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은 “우아한 경성 아가씨 VS 갓 상경한 시골 아가씨? 결국 경성 최고의 모던 보이와 혼인할 수 있을지 넘나 궁금한 스토리! 반전 스타일링에도 미모를 잊지 않는 조보아는 오늘 밤 10시 40분 KBS2 드라마 스페셜 <만나게 해, 주오>에서 만나요!”라는 글과 함께 트위터에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조보아는 산뜻한 하늘색 원피스를 입고 해사한 미소를 짓고 있는가 하면 ‘모든 만남은 소중하다’라는 서예액자를 강조하며 혼인에 대한 의지를 다지고 있다.

양갈래를 하고 한복을 입고 있는 사진에서는 가난하고 촌스러워 보이지만 순수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는 동시에 얼굴에 거뭇한 때가 칠해져 있어 어떤 상황인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만나게 해, 주오’는 경성 최고의 ‘모던 보이’와 혼인하기 위해 경성 혼인정보회사를 찾은 수지(조보아)와 그 여자를 혼인시키려는 커플 매니저 주오(손호준)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드라마 스페셜-만나게 해, 주오’ 10일 오후 10시 40분 KBS2에서 방영.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