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종현 “내 인생 일탈…머리 길렀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JTBC '아는 형님' / 사진=방송 화면 캡처

JTBC ‘아는 형님’ / 사진=방송 화면 캡처

그룹 뉴이스트의 멤버 종현이 “머리를 길렀다. 일탈이었다”고 말했다. 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다.

종현은 “내가 일탈을 한 적이 있다”며 입을 열었다. 그는 “머리를 길렀다”고 말해 형님들을 당혹게 했다.

종현은 “노출을 싫어한다”고 말했다. 이날도 홀로 긴팔을 입고 왔다. JTBC ‘밤도깨비’에서 호흡 중인 이수근은 “그 더운 날에도 긴팔을 입고 온다. 그 위에 바람막이도 입는다”고 증명했다.

이수근은 “안 덥냐고 물어보면 ‘헤헤’거리면서 웃는다”고 말했다. “얼굴에 착함이 묻어난다”고 덧붙였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