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 ‘빅픽처’에 깜짝 등장…하하에 “상종 못 하겠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빅픽처' / 사진=영상 캡처

‘빅픽처’ / 사진=영상 캡처

배우 이광수가 웹 예능 ‘빅픽처’에 깜짝 등장했다.

지난 7일 네이버TV와 V라이브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이광수가 하하의 대기실을 찾았다. 하하는 “내가 ‘빅픽처’ 제작자”라고 말했고 이광수는 실소를 터뜨렸다.

하하는 “네가 투자자가 될 수도 있다”며 제작자에 몰입한 모습을 보였고 이광수는 “상종을 못 하겠네”라며 고개를 저어 웃음을 유발했다.

티격태격하면서도 이광수는 카메라를 향해 “가족 같은 마음으로 시청해달라”고 부탁하며 우정을 과시했다.

‘빅픽처’는 김종국과 하하, 여운혁 PD가 의기투합해 만든 새 예능 프로그램이다. 예능 최초로 연예인이 프로그램 제작에 참여해 눈길을 끈다. 제작비를 벌기 위해 김종국과 하하가 광고 에이전시가 돼 연예인 모델과 광고주를 연결해주는 신개념 PPL 토크쇼다. 매주 월, 화, 수 오후 6시 네이버TV와 V라이브를 통해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