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동탐정스’ 안형섭 “데뷔 전, 다양한 도전 하고 싶었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에이핑크 남주 / 사진=V앱

에이핑크 남주 / 사진=V앱

안형섭이 “데뷔 전에 다양한 분야에 도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에서 열린 웹드라마 ‘악동탐정스’ 제작발표회에서다.

안형섭은 “나는 문과 탐정 프로파일러 역을 맡았다. 사람의 심리를 파악하는 능력이 있다. 진지한 매력이 있는 인물이다”라고 소개했다.

안형섭은 데뷔 전에 웹드라마에서 연기를 선보이는 것에 대해 “다양한 걸 하고 싶었다. 평소에도 ‘죽기 전에 잊지 못할 추억 만들기’를 중요하게 생각한다. 그래서 도전했는데, ‘그 도전이 헛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고 자신했다.

‘악동탐정스’는 컨버전스TV가 제작한 웹드라마로, 천방지축 고교탐정과 열혈 여형사, 이들 삼총사가 펼치는 좌충우돌 코믹 학원 탐정물이다. 총 9부작으로, 오는 12일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