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 설현, 이서진·에릭·윤균상 위해 감자 수제비 완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화면 캡처

그룹 에이오에이(AOA) 설현이 득량도에서 요리 실력을 뽐냈다. 이서진, 에릭, 윤균상을 위해 감자수제비를 완성한 것.

설현은 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바다목장 편’에 손님으로 출연했다. 이른 아침부터 득량도를 찾은 그는 비빔밥과 오이냉국으로 아침 식사를 마쳤다.

이후 에릭, 윤균상, 이서진을 위해 감자 수제비 만들기에 나섰다. 설현은 “가족들 외엔 해준 적이 없어서 맛있을지 모르겠다”고 걱정했다.

설현이 망설이고 있을 때 ‘에셰프’ 에릭이 등장했다. 그는 수제비 국물 재료를 챙겨주며 설현을 도왔다.

모두 힘을 모아 감자 수제비를 완성했고, 이들은 내리는 비를 바라보며 운치 있게 점심 식사를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