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진지희 “하이킥 때의 나, 다른 사람 같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배우 한채영(오른쪽)과 진지희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캡쳐

사진=배우 한채영(오른쪽)과 진지희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캡쳐

배우 진지희가 MBC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 당시 맡았던 해리 역에 대해 “내가 아닌 것 같다”고 회상했다.

영화 ‘이웃집스타'(감독 김성욱)에 출연한 한채영과 진지희는 8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대화를 나눴다.

‘진지희가 출연했던 ‘지붕 뚫고 하이킥’을 다시 보고 있다’는 팬의 댓글에 한채영은 “얼마 전에 TV에서 하는 것을 봤다. 귀엽고 웃겼다”고 말했다. 민망해하던 진지희는 “나도 가끔씩 찾아본다. 어렸을 때가 연기를 더 잘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에 나는 해리와 다른 성격이었다. 촬영장에서도 조용하고 얌전했다”며 의외의 답을 했다. 한채영이 상반된 캐릭터를 소화한 연기력에 대해 칭찬하자 “어떻게 연기했는지 모르겠다. 다른 사람이 연기하고 있는 것 같다”고 회상했다.

두 사람이 출연하는 영화 ‘이웃집스타’는 오는 21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