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호신술 배운 이효리, 남편 이상순과 난투극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JTBC '효리네민박' / 사진제공=JTBC

JTBC ‘효리네민박’ / 사진제공=JTBC

 

가수 이효리가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 남편 이상순과 난투극을 벌인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효리네 민박’에서는 경찰 손님에게 호신술을 배우는 이효리의 모습이 담길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이효리는 새 손님의 직업이 경찰이라는 말에 “경찰과 처음 대화해본다”며 신기해했고, 이상순을 향해 조심하라고 경고를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효리네 민박’ 관계자는 “이효리가 경찰 손님들에게 호신술을 알려달라고 요청했고, 손님들은 이효리에게 간단한 제압법부터 위험한 순간에 쓸 수 있는 여러 기술들을 가르쳐줬다”고 설명했다.

가르침을 받은 이효리는 곧장 남편 이상순을 찾아가 공격을 시도했다고 한다. 당황한 이상순은 이내 재치 있게 공격을 맞받아치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여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