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9’ 래퍼 원썬 깜짝 등장… 영화 ‘8마일’ 패러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SNL 9' '코너 '18마일' 촬영 현장 / 사진제공=tvN

tvN ‘SNL 9’ ‘코너 ’18마일’ 촬영 현장 / 사진제공=tvN

래퍼 원썬이 tvN ‘SNL 코리아 시즌9’에 깜짝 출연한다.

오는 9일 방송되는 ‘SNL 코리아 시즌9’는 영화 ‘8마일’을 패러디한 코너 ‘18마일’을 선보인다. ‘8마일’은 2002년 미국에서 개봉한 래퍼 에미넴 주연의 힙합 영화다.

제작진은 방송에 앞선 8일 ‘18마일’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카메오로 출연한 래퍼 원썬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원썬은 래퍼로 변신한 유세윤, 김민교와 이세영의 랩선생님으로 등장해 이들과 호흡을 맞추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권성욱 PD는 “래퍼로 변신한 유세윤과 그의 친구인 김민교, 이세영이 어떤 캐릭터를 연기할지 기대해 달라”며 “특히 특별 출연하는 원썬 또한 래퍼다운 면모를 드러내며 힙합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느낌을 줄 것”이라며 코너에 대한 기대를 부탁했다.

원썬이 등장하는 ’18마일’은 오는 9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되는 ‘SNL 코리아 9’에서 공개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