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PD “설현, 득량도 삼형제의 막내 여동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예고

/사진=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예고

이진주 PD가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에 게스트로 출연한 AOA 설현을 “막내 여동생”이라 칭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8일 방송되는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에는 설현이 한지민, 이제훈의 뒤를 이어 세 번째로 게스트로 출격한다.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을 연출하는 이진주PD는 설현에 대해 “마치 득량도 삼형제에게 막내 여동생인 생긴 것 같았다”고 떠올렸다.

녹화에서 설현은 맏오빠 이서진을 비롯해 그룹으로 데뷔해 솔로 활동으로도 영역을 넓힌 에릭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처음으로 동생을 맞이한 윤균상과는 남다른 호흡을 보였다. 특히 설현은 득량도 삼형제를 위해 평소 가족, 멤버들과 종종 만들어 먹는다는 수제비를 직접 만들어 요리솜씨를 뽐냈다.

설현이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을 통해 보여줄 다채로운 매력에 기대가 쏠린다. 이날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