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 대본집 출간 “보는 맛 넘어 읽는 맛 선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박연선 작가의 '청춘시대' 대본집

/사진=박연선 작가의 ‘청춘시대’ 대본집

박연선 작가가 집필한 JTBC 드라마 ‘청춘시대’의 대본집이 지난 6일 출간됐다.

‘청춘시대’는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로, 외모부터 성격, 전공, 남자 취향, 연애 스타일까지 모두 다른 5명의 매력적인 청춘들이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모여 살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당시 많은 청춘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며 화제를 모았다.

인기에 힘입어 지난달 25일 ‘청춘시대2’로 다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방송 첫 주 만에 굿데이터코퍼레이션에서 집계한 화제성 드라마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보이고 있다.

작품성과 시청률,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덕분에 대본집도 출간됐다. 박연선 작가는 영화 ‘동갑내기 과외하기’, ‘백야행’, 드라마 ‘연애시대’, ‘화이트 크리스마스’, 소설 ‘여름, 어디선가 시체가’ 등을 집필했다.

관계자는 “‘청춘시대’ 대본집에서는 배경음악, 날씨, 인물의 옷차림과 화장,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의 공간 디자인까지 다방면에 걸쳐 섬세하게 창조해낸 박연선 작가의 상상력과 내공을 느낄 수 있어 영상의 ‘보는 맛’을 넘어 글로 ‘읽는 맛’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기대를 높였다.

‘청춘시대’ 대본집은 지난달 예약판매를 시작한 이후 판매처 판매 랭킹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선전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