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황승언 VS 선미, 불꽃 튀는 댄스 대결…”섹시퀸은 나야 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런닝맨'에서 댄스대결을 펼치는 황승언과 선미/ 사진제공=SBS

‘런닝맨’에서 댄스대결을 펼치는 황승언과 선미/ 사진제공=SBS

배우 황승언과 가수 선미가 섹시 댄스 대결을 펼쳐 보인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백지영, 솔비, 황승언, 이엘리야, 선미, 러블리즈 케이, 성훈, 조세호 등 연예계 대세 스타들이 총출동해 커플 레이스를 펼친다.

이날 개인기 대결을 펼치는 오프닝 미션에서 배우 황승언은 발랄함이 돋보이는 섹시 댄스로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청순발랄’과 ‘섹시’를 오가는 묘한 매력이 돋보이는 황승언의 댄스 실력에 남자 멤버들의 뜨거운 환호가 이어졌다.

이에 ‘섹시 댄스의 대명사’ 선미가 합세, 바닥을 활용해 몸을 사리지 않는 파격 댄스로 현장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특히 선미는 본인의 개인기로 솔부엉이와 뻐꾸기 성대모사를 선보였는데, 그 순간 진짜 새들이 화답하듯 소리를 내며 모여들어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섹시퀸’ 황승언과 선미의 불꽃 튀는 댄스 대결 결과와 대세 스타들의 기상천외한 반전 매력 대결은 10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