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이준기, 폭발적인 연기력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크리미널마인드' 이준기 / 사진제공=tvN '크리미널마인드' 방송 캡쳐

tvN ‘크리미널마인드’ 이준기 / 사진제공=tvN ‘크리미널마인드’ 방송 캡쳐

 배우 이준기의 폭발적인 열연이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마인드’(극본 홍승현, 연출 양윤호)에서 김현준(이준기)은 자신의 결백과 ‘나들강 사건’의 진실을 밝혀내기 위해 탈주를 감행했다.

김현준은 NCI 팀장 강기형(손현주)과 팽팽하게 대치했다. 강기형은 김현준의 내면 깊숙한 불안감을 건드렸고 이에 김현준은 감정을 제어하지 못하고 패닉에 빠졌다. 뿐만 아니라 14년 동안 친형이 나들강 사건의 범인일지도 모른다는 의심을 품고 살아온 그의 고민이 드러나 눈길을 끌었다.

결국 나들강 사건에 대해 의문을 품은 김현준은 위험을 감수하면서 직접 추격에 나섰다.

방송이 끝날 무렵 김현준은 14년 동안 믿어왔던 오반장(이승훈)이 나들강 살인 사건을 은폐하려고 했던 사실을 알게 됐다. “왜 그랬어? 도대체 왜! 우리 형한테 왜 그런 거야!”라며 총을 겨눈 채 절규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준기는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김현준의 감정선을 진정성 있게 그려내 극의 몰입도를 한층 더 높이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