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홍빈과 이수근, 폭풍 해산물 먹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사진 / 사진제공=SBS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사진 / 사진제공=SBS

김병만의 활약으로 이수근, 송재희, 빅스 홍빈이 호화로운 저녁 식사를 하게 됐다.

8일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에서는 김병만이 그물망을 꽉 채울 정도로 먹거리를 잡는 데 성공한다. 특히 출연진들은 정글에서 귀하디 귀한 크레이피시를 1인당 1마리씩 먹게 됐을 뿐만 아니라 다음 날 아침에는 1인 1생선까지 하게 돼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크레이시를 맛본 홍빈은 “배고파서 맛있는 게 아니고 진짜 맛있다”고 감탄하며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이수근 역시 “못 참겠다”며 크레이피시는 물론 국물까지 싹싹 긁어먹었다.

이수근은 사전 인터뷰에서 “비위가 약해서 해산물은 절대 입에 못 댄다. 그걸 먹느니 차라리 참겠다”고 밝힌 상황. 하지만 다음 날 아침 생선구이까지 통째로 들고 폭풍흡입하는 그의 모습은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병만족의 폭풍 해산물 먹방은 이날 오후 10시 방송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