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블리네’ 추성훈, 양고기 요리 ‘허르헉’ 대접에 ‘동공지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추블리네가 떴다' 추성훈/ 사진제공=SBS

‘추블리네가 떴다’ 추성훈/ 사진제공=SBS

파이터 추성훈이 양고기 앞에서 ‘동공 지진’을 일으켰다.

오는 9일 방송되는 SBS ‘추블리네가 떴다’에서는 평소 양고기를 못 먹는 추성훈이 몽골 전통 음식인 양고기 찜 ‘허르헉’에 도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추성훈은 몽골 이웃에게 천여 마리의 양과 염소를 이동시켜 달라는 부탁을 받는다. 가축들이 마음껏 풀을 뜯어 먹을 수 있도록 일정 시기마다 이동시켜주는 것이 몽골 유목민들의 특성. 이에 추성훈과 파이터 동생들은 각자 말, 트랙터, 오토바이를 나눠 타고 인생 첫 가축 몰이에 도전했다.

가축들의 대이동이 끝난 후 몽골 이웃은 감사의 의미로 양고기 ‘허르헉’ 요리를 대접했다. ‘허르헉’은 몽골인들이 집안에 큰 행사가 있거나 귀한 손님이 왔을 때 대접하기 위해 만드는 음식으로 알려졌다.

추성훈은 제작진과의 사전 인터뷰에서 “고기 마니아인 내가 유일하게 못 먹는 고기가 바로 양고기다”라며 “아무리 비싸고 좋은 양고기도 냄새가 나서 단 한 번도 먹는데 성공한 적이 없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추성훈의 사정을 알 리 없는 몽골 이웃은 직접 양을 잡아 정성스레 요리까지 해 추성훈에게 대접한 상황. 과연 추성훈이 몽골에서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양고기 먹기에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과는 9일 오후 6시 10분 ‘추블리네가 떴다’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