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희, 이만기 트럭 옮기는 모습에 감탄..”천하장사”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화면 캡처

씨름선수 출신 방송인 이만기가 마을 이웃들을 위해 천하장사로 돌아갔다.

7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 손님’에서 이만기는 장모와 제초 작업을 했다. 이 과정에서 자동차의 진입로가 막혀 주차된 차를 빼지 못하고 있는 마을 이장님과 마주쳤다.

이만기에게 이장님은 “천하장사 아니냐? 한 번 옮겨보라”고 도발했고, 이만기는 결국 자동차 앞으로 나섰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출연자들이 반신반의하던 그때 이만기는 결국 힘을 자랑하며 차를 옮겼다. MC 김원희는 “아무리 이만기라도 불가능할 것이라 생각했다”고 연신 감탄했다.

장동곤 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