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더콰이엇, ‘오빠 더콰이엇’으로…’차분한 매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사진=래퍼 더콰이엇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화면 캡쳐

사진=래퍼 더콰이엇 / 출처=네이버 브이(V) 라이브 화면 캡쳐

래퍼 더콰이엇이 7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다양한 대화를 나눴다.

더콰이엇은 시종 차분한 말투로 팬들과 소통했다. SNS에 관한 이야기부터 ‘방부제 미모’의 유지법까지 팬들의 질문에 답했다.

특히 생방송 스튜디오에 참석한 팬은 “안경 닦는 법 알려달라”고 질문해 눈길을 끌었다. 더콰이엇은 “그냥 ‘호’하고 불어서 닦으면 된다”며 즉석에서 시범을 보여줬다. 이 과정에서 팬들의 호응이 이어지며 인기를 입증했다.

이어 그는 “부족한 점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잘 생각해봤는데 부족한 게 없는 것 같다”고 웃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