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특, ‘2017 Asia Artist Awards’ 2년 연속 MC… 초호화 라인업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이특,공조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사진=텐아시아DB

올해 제 2회를 맞은 ‘2017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Asia Artist Awards, 이하 AAA)’가 오는 11월 15일 화려한 막을 올린다.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아시아 드라마·K-POP 통합 시상식 ‘AAA’은 슈퍼주니어 이특이 MC를 맡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다. 이특의 깔끔한 진행 능력이 빛을 발할 예정이다.

‘AAA’는 아시아를 빛낸 배우, 가수를 공정하게 심사해 수상자를 가리는 시상식이다. 대한민국은 물론 올해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싱가폴, 인도네시아의 아시아권을 비롯해 남미 아르헨티나와 북미의 멕시코를 포함한 미주지역, 유럽권의 한류 팬들을 대상으로 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후보들을 선발해 분야별로 가장 높은 평을 받은 아티스트에게 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1회보다 규모를 확대해 가수 20팀, 배우 20명이 참석할 예정다. 내로라하는 아시아 대표 스타들이 대거 참석하는 시상식인 만큼 벌써부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얻을 전망이다.

조직위원회는 “올해 ‘AAA’는 더 많은 관객과 함께하기 위해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약 7000석 규모로 개최한다. 지난해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시상식의 격을 높였다면, 올해는 모두가 어울리는 진정한 축제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