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아나운서 황보미, ‘비디오스타’ 출연 소감…”아쉬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아나운서 황보미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아나운서 황보미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아나운서 황보미가 7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아쉬웠다”며 MBC every1 ‘비디오스타’ 출연 소감을 밝혔다.

황보미는 “‘비디오스타’는 첫 예능이라 떨려서 아쉬운 점이 많았다”며 “녹화 당시 섹시 댄스에 도전했으나 집에서 방송을 보고 부끄러웠다. 나는 원래 섹시 댄스 보다는 파워풀한 댄스가 좋다”고 밝혔다.

이어 “다시 한 번 예능에 출연하게 될 기회가 생긴다면 파워풀한 춤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휴대전화에 저장된 안무 연습 동영상을 공개했다.

황보미는 “평소 춤을 좋아해서 춤을 운동 삼아 한다”며 “파워풀한 춤도 사실 녹화에서 시도했는데 본방에 편집이 됐었다”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