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제…’ 백성현 “꼭 출연하고 싶었던 작품, 즐겁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백성현,인터뷰

배우 백성현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백성현이 연극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연출 김명환, 이하 조제)에 출연하며 “꼭 하고 싶었던 작품”이라고 말했다.

백성현은 7일 오후 2시 서울 동숭동 CJ아지트에서 열린 ‘조제’의 프레스콜에서 “동명의 일본 영화를 정말 좋아했다. 연극으로 만들어진다는 소식을 듣고 크게 관심을 가졌다”고 회상했다.

그는 “운 좋게도 제작사 측에서 출연 제안을 해줘서 흔쾌히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극중 조제를 사랑하는 츠네오 역을 맡은 백성현은 “사실 이 작품은 조제의 이야기다. 관람한 뒤 과거의 연인을 생각하며 추억에 젖을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개했다.

‘조제’는 일본 작가 다나베 세이코의 동명 단편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불편 다리로 살아가는 조제와 대학을 갓 졸업한 츠네오의 사랑과 이별을 그린다. 오는 8일 개막해 10월 29일까지 CJ아지트 대학로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