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제스 엔터 “배우 한지상과 전속 계약 체결… 활발한 작품 활동 지원 예정”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한지상/사진제공=쇼미디어그룹

한지상/사진제공=쇼미디어그룹

배우 한지상이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탄탄한 연기와 매력적인 보이스로 폭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쌓아온 배우 한지상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뮤지컬 무대는 물론 브라운관과 스크린에서도 특색 있는 캐릭터로 사랑 받아온 한지상이 앞으로도 다양한 작품과 장르에서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2003년 연극으로 첫 무대에 오른 한지상은 2014년 최고의 화제작 ‘프랑켄슈타인’에서 괴물과 앙리 두 캐릭터로 1인 2역을 연기하며 독보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으로 완벽한 반전연기를 선보였다. 이어 ‘스칼렛핌퍼넬’, ‘지저스크라이스트수퍼스타’, 연극 ‘레드’ 등 뚜렷한 개성이 있는 캐릭터로 두각을 드러냈다.

한지상은 현재 뮤지컬 ‘나폴레옹’에서 디테일한 연기로 한지상만의 ‘나폴레옹’ 캐릭터를 완성해 호평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예능 ‘불후의 명곡’을 통해 뮤지컬계 수퍼스타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으며 2014년 MBC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과 2016년 ‘워킹맘 육아대디’로 무대와는 다른 색깔의 캐릭터를 멋지게 소화하며 대중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았다. 또 올해 영화 ‘마차타고 고래고래’를 통해 스크린 주연으로도 데뷔하며 활동의 영역을 넓혔다.

한지상은 오는 10월 22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뮤지컬 ‘나폴레옹’의 공연을 이어나간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