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불 밖은 위험해’ 강다니엘X이상우, 16살 나이 차 뛰어넘는 ‘케미 발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사진=MBC ‘이불 밖은 위험해’

MBC 리얼리티 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가 3부작의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이불 밖은 위험해’ 3회에서는 막내 집돌이 강다니엘이 휴가 중 쉴 새 없이 음식을 먹어 형들 모두를 감탄케 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앞서 인터뷰를 통해 가장 좋아하는 간식으로 꼽은 젤리를 항상 입에 물고 있는 건 기본. 토스트 곱빼기, 백숙, 아이스크림 한 통, 컵라면에 푸짐한 바비큐와 맥주 등을 하루 종일 먹으며 ‘프로 먹방러’로 손색없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맏형 이상우는 첫 리얼리티 예능 출연에 새로운 모습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사고 있다. 조각 같은 외모와 남성미 넘치는 피지컬 뒤에 가려져 있던 의외의 허당 매력과 소심함이 시청자들에게 호감을 주고 있는 것. 그는 조용히 동생들을 관찰하며 챙겨주는 큰형 역할을 톡톡히 해냈지만 소소한 MT게임을 못해 시무룩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상우의 허당스러운 모습 옆에는 항상 강다니엘이 있었다. 웃음 장벽이 낮은 것으로 유명한 그는 이상우의 이런 작은 행동에도 박수를 치며 폭소를 터트렸는데 이번 주에는 ‘16살 나이 차’를 뛰어넘은 큰형과 막내의 특별한 이야기가 방송될 예정이다.

‘이불 밖은 위험해’는 오는 10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