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지일주, 비글미 벗고 엘리트 기자로 완벽 변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르곤' 지일주/ 사진제공= 킹콩 by 스타쉽

‘아르곤’ 지일주/ 사진제공= 킹콩 by 스타쉽

배우 지일주가 날카로운 엘리트 기자로 변신했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7일 tvN 새 월화드라마 ‘아르곤(연출 이윤정, 극본 전영신 주원규 신하은)’에서 박남규 역을 맡은 지일주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일주는 블랙 색상의 슈트를 입고 진지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한 손에는 마이크를 든 채 소방서를 배경으로 소방관과 인터뷰를 하고 있는 장면이다. 현장감 넘치는 비하인드 컷은 실제 뉴스 리포트를 보는 듯한 느낌을 주기도 한다.

또 다른 사진에서 지일주는 깔끔한 포머드 헤어스타일과 단정한 슈트 차림으로 훈훈한 비주얼은 물론 날렵하고 예리한 기자의 면모를 표현하고 있다. 특히 지일주는 기자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모습으로 이전 작품에서 보여왔던 비글미를 벗고 이미지 변신에 성공해 눈길을 끌었다.

지일주는 ‘아르곤’에서 솔직하고 까칠한 교육·환경 기자 ‘박남규’로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는 이연화(천우희 분)에게 거침없이 독설을 내뿜으며 긴장감을 조성하고, 엘리트답게 똑 부러지는 행동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지일주를 비롯해 김주혁, 천우희, 박원상, 이승준, 신현빈, 박희본, 심지호 등이 출연하는 ‘아르곤’은 매주 월·화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