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재, ‘사자’ 출연 확정…”박해진과 대립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조현재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조현재 / 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조현재가 드라마 ‘사자’에 출연한다.

‘사자’는 인간에게서 희망의 답을 찾아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액션 추리 드라마다. 조현재는 주인공 강일훈(박해진)의 형인 재벌가 부사장 강일권 역을 맡았다.

조현재가 연기할 강일권은 유학파 출신의 재벌 그룹 후계자로 배포와 결단력을 지닌 인물. 그러나 사람에 대한 연민이 없는 이기적인 성격의 소유자로 동생 강일훈의 능력을 시기한다.

제작사 관계자는 “일권은 일훈과 대립각에 서 있는 인물로 극 전개의 중요한 포인트를 담당하는 역할”이라며 “실제 조현재 배우를 볼 때 느껴지는 선한 분위기와는 180도 다른 매력이 반전으로 느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자’는 내년 초까지 촬영을 마무리한 후 내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