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하병훈 PD “끝까지 웃으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고백부부' / 사진제공=KBS

‘고백부부’ / 사진제공=KBS

KBS 새 예능드라마 ‘고백부부’가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고백부부’는 서로를 잡아먹지 못해 안달인 서른여덟 살 동갑내기 앙숙 부부의 ‘과거 청산+인생 체인지’ 프로젝트를 그린 예능 드라마다.

지난 8월 말 KBS 별관에서 ‘고백부부’의 대본리딩이 진행됐따. 하병훈 PD와 권혜주 작가를 비롯해 장나라·손호준·김병옥·조련·이병준·김미경·허정민·이이경·한보름·조혜정·장기용·고보결 등 배우들이 참석했다.

하 PD는 “좋은 배우들과 함께 하기 위해 노력했고 그만큼 좋은 스태프를 꾸리기 위해 많은 공을 드렸다”며 한 사람씩 애정을 듬뿍 담아 소개했다. 또한 “즐겁고 재미있게 시작부터 끝까지 웃으며 작업하겠다”며 남다른 의욕을 밝혔다. 이어 권혜주 작가는 “멋진 분들과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고 부끄럽지 않은 대본으로 보답드리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서른여덟 주부에서 스무 살 사학과 여신으로 인생체인지를 시작하는 마진주 역의 장나라는 “처음 대본을 봤을 때 연재 소설같이 너무 재밌었다”며 캐릭터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책임감 무거운 가장에서 마라톤 완주가 가능한 청춘으로 인생체인지를 하는 최반도 역의 손호준은 능청스러운 연기로 분위기를 이끌었다.

김병옥·김미경·이병준·조련의 노련한 연기가 재미를 더했고 허정민·이이경·한보름·조혜정·장기용·고보결·임지규·고은민의 폭풍 애드리브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제작진은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과 탄탄한 연기력이 돋보이는 대본리딩 현장이었다. 특히 캐릭터에 완전히 몰입한 배우들의 연기에 재미는 물론 감동까지 느꼈다”며 “배우·제작진 모두가 즐거운 마음으로 임하고 있는 예능드라마 ‘고백부부’에 많은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는 10월 13일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