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는’ 김다솜, 전수경에게 멱살 잡혔다…’위기의 악녀’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언니는 살아있다' 김다솜 / 사진제공=킹콩바이스타쉽

‘언니는 살아있다’ 김다솜 / 사진제공=킹콩바이스타쉽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양달희 역으로 열연 중인 김다솜의 스틸이 공개됐다.

사진 속 김다솜은 독기 어린 눈빛으로 상대 배우 전수경(비키정 역)을 응시하고 있다. 그의 날 선 모습에서 긴장감이 느껴진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불안한 눈빛을 하고 있다. 전수경에게 멱살을 잡힌 채 놀란 표정을 짓고 있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한다.

극 중 두 사람은 쫓고 쫓기는 관계로 극에 흥미를 더하고 있다. 지난 회에서 김다솜은 전수경과 몸싸움을 하던 중 그의 정신을 잃게 만들었다.

김다솜은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끊임없는 악행들과 거짓말로 악녀가 된 양달희 역을 소화해 호평을 얻고 있다.

김다솜이 열연하는 ‘언니는 살아있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 2회 연속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