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마인드’ 이선빈X고윤, 막내라인의 환상 호흡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크리미너라인드' / 사진=방송 캡처

‘크리미너라인드’ / 사진=방송 캡처

tvN 수목드라마’크리미널마인드’ 이선빈과 고윤이 환상 호흡을 펼쳤다.

지난 6일 방송된 13회에서 유민영(이선빈)과 이한(고윤)은 ‘강호영 살인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돼 체포된 김현준(이준기)을 위해 사건 분석에 열을 올렸다. 누구보다 먼저 진범을 찾는 것이 김현준을 돕는 방법임을 알고 있었다.

이에 유민영과 이한은 김현준을 범인으로 지목한 형사에게 “사건 발생 당시 김현준의 나이가 열일곱 살이었고 범죄 전력이 없었다. 형사님의 프로파일에 오류가 있다”고 했다. 두 사람은 프로 정신과 NCI의 막내라인다운 열정과 패기를 드러냈다.

14회 예고에서는 김현준이 경찰서에서 도주한 사실을 알고 걱정스러운 표정으로 그를 찾는 유민영과 이한의 모습이 그려졌다.

‘크리미널마인드’는 매주 수, 목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