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여진구-이연희, 외근 데이트…”밥 드세요”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화면 캡처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속 여진구와 이연희가 하도권 작가의 마음을 열기 위해 애썼다.

6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 성해성(여진구)은 도 여사(윤미라)의 심부름으로 정정원(이연희)과 외출했다.

성해성과 정정원은 도 여사가 말한 하도권 작가를 찾았지만 하 작가는 “계약 안 한다. 도 대표 직원은 돌아가”라고 화를 냈다.

당황한 성해성은 망설이다 “저는 도 할머니 직원이 아니다. 대표 아니고 할머니라고 부른다”고 말했다.

그럼에도 여전한 하도권 작가의 태도에 성해성은 “그냥 밥 한 그릇만 해드리고 갈 것”이라고 말했고, 하 작가는 아무 반응도 하지 않았다.

히후 밥을 지어주고 서울로 돌아가던 성해성과 정정은은 급히 동방으로 돌아가 두고 온 휴대전화를 찾았다. 이때 맛있게 밥그릇을 비운 하도권과 마주쳤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