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김종현·임나영, 요리로 의기투합..’못하는게 없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그룹 뉴이스트W 김종현과 걸그룹 프리스틴 임나영이 각각 짜장라면과 반숙을 완성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서는 요리 실력을 뽐내는 김종현, 임나영을 조명했다.

김종현은 프로필 특기란에 ‘요리’를 더하기 위해 즉석에서 짜장 라면을 만들었다. 능숙한 손놀림으로 주위의 감탄을 자아냈다.

임나영 역시 차분하게 반숙을 만들었다. 노른자를 깨뜨리지 않고 만드는 것이 포인트로, 그는 모두에게 완성한 반숙을 보여주며 “깨지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이후 뉴이스트W와 프리스틴, 한동근, 레이나 등은 김종현과 임나영이 완성한 요리를 먹으며 즐거워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