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인, 연극 ‘조제…’ 출연..인기 야구 선수役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임종인 / 사진제공=싸이더스HQ

배우 임종인 / 사진제공=싸이더스HQ

배우 임종인이 인기 야구 선수 역을 맡아 연극 무대에 오른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연출 김명환)에 출연하는 것.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은 청춘 남녀의 사랑과 이별을 담담하게 풀어낸 작품이다. 일본 작가 다나베 세이코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임종인은 극중 츠네오의 고교시절 야구 라이벌이자 친구로, 활발하고 유쾌한 인기 야구 선수 사이토 역을 맡았다.

임종인은 소속사 싸이더스HQ를 통해 “원작 영화의 팬으로서 이 작품에 참여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고 밝혔다.

그는 “9년 만에 연극 무대에 다시 오르게 됐다. 긴장되고 설렌다. 아직 많이 부족한데, 동료들이 옆에서 힘을 줘서 극복할 수 있었다”면서 “모든 배우들의 고뇌와 열정 그리고 노력이 담긴 작품”이라고 소개했다.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은 오는 8일 CJ아지트 대학로에서 개막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