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펜타곤 이던 “현아, ‘멋있다’고 칭찬… 힘 얻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펜타곤,이던,쇼케이스

그룹 펜타곤 이던이 6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앨범 ‘DEMO_01’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펜타곤이 소속사 선배가수 현아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미니 4집 ‘데모_01(DEMO_01)’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서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되는 새 앨범은 펜타곤 멤버들의 자작곡으로만 채워져 의미가 남다르다. 리더 후이와 작곡가 플로우블로우가 공동 작업한 타이틀곡 ‘라이크 디스(Like This)’를 비롯해 키노가 만든 ‘잇츠 오버(It’s Over)’ 진호의 자작곡 ‘오늘까지만’ 펜타곤의 래퍼 이던, 유토, 우석의 유닛곡 ‘멋있게 랩’ 후이가 작곡한 ‘설렘이라는 건’까지, 멤버들이 각자의 역량을 발휘한 5개 곡이 실렸다.

이에 멤버 이던은 “자작곡으로만 채운 앨범은 처음이라 현아 선배에게 조언을 많이 구했다”고 말했다. 이던은 앞서 현아, 후이와 혼성유닛 트리플 H를 결성해 활동하기도 했다. 덕분에 “현아 누나와 많이 친해졌다”던 이던은 “노래를 만들고 들려주기도 했는데, 현아 누나가 ‘스타일링도, 콘셉트도 멋있다’고 ‘기대가 많이 된다’고 해줘서 힘을 얻었다”고 덧붙였다.

현아에게 응원을 받은 펜타곤의 새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같은 날 오후 7시 30분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단독 콘서트 ‘펜타곤 텐타스틱 vol.3 ~프로미스~(PENTAGON TENTASTIC vol.3 ~PROMISE~)’를 열고 팬들을 만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