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작곡가’ 후이, 펜타곤 타이틀곡 ‘Like This’ 작곡 “청춘 대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펜타곤,후이,쇼케이스

그룹 펜타곤 후이가 6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네 번째 미니앨범 ‘DEMO_01’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인사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안녕하세요! 아직은 부족하지만, 자칭 ‘대세 작곡가’ 후이입니다!”

그룹 펜타곤의 리더 후이는 자신을 이렇게 소개하고 웃었다.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미니 4집 ‘데모_01(DEMO_01)’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후이는 앞서 작곡한 엠넷 ‘프로듀스101’ 시즌2 콘셉트 평가곡 ‘네버(NEVER)’ 워너원의 데뷔 타이틀곡 ‘에너제틱(Energetic)’ 등이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대세 작곡가’로 거듭났다.

이에 대해 후이는 “감사하다”면서 “아직 아마추어이고 부족한 것이 많다. 프로 작곡가가 되기 위해 노력하는 과정에서 많은 사랑을 받게 돼 감사하고 영광스럽다”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앞선 성공에 힘입어 이번 앨범 타이틀곡 ‘라이크 디스(Like This)’의 작사작곡도 후이가 맡았다. 후이는 “감사하게도 제 곡이 타이틀이 됐다”며 “지금의 펜타곤을 그린 곡이다. 도전에 대한 청춘의 이야기를 그렸다. 10대, 20대 마음을 대변할 수 있는 곡이라고 생각한다. 함께 힘내서 미래를 향해 나아가자는 메시지를 전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라이크 디스’는 soft-EDM 장르를 기반으로 풍성한 사운드와 세련된 멜로디가 어우러진 곡이다.

펜타곤의 새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같은 날 오후 7시 30분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단독 콘서트 ‘펜타곤 텐타스틱 vol.3 ~프로미스~(PENTAGON TENTASTIC vol.3 ~PROMISE~)’를 열고 팬들을 만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