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홀’ 정혜성, 표정부자 등극…변화무쌍 매력女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정혜성/ 사진제공=FNC

배우 정혜성/ 사진제공=FNC

 

배우 정혜성이 ‘표정부자’ 매력을 공개했다.

정혜성은 KBS2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이하 ‘맨홀’)’에서 필(김재중 분)과 수진(유이 분)의 오랜 친구 윤진숙 역을 맡아 털털하고 의리 넘치는 성격의 소유자로 활약 중이다.

정혜성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는 6일 극 중 그녀의 활약상을 모은 ‘표정부자’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정혜성은 유쾌하고 솔직한 감정표현부터 애달픈 오열에 이르기까지 진숙 캐릭터의 다양한 분위기를 표현하고 있다.

특히 정혜성은 필에게 돌직구 조언을 건네는데 이어, 고백 후 상처를 받아 눈물을 흘리는 등 변화무쌍한 감정선을 소화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극 중 진숙은 ‘숙프라이트’라는 별명에 걸맞게 평소 필에게 과감하고 직설적인 조언을 건네는 인물이다. 최근에는 필을 짝사랑 했던 마음을 고백해 수진과 본격적인 삼각관계에 들어서며 향후 극 전개에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정혜성이 출연하는 ‘맨홀’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