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주, ‘신혼일기2’에 이어 싱어송라이터로…11일 음원 발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에스팀엔터테인먼트

/사진=에스팀엔터테인먼트

모델 장윤주가 5년 만에 싱어송라이터로 돌아왔다.

소속사 에스팀 엔터테인먼트는 6일 “장윤주가 오는 11일 미니앨범 ‘LISA’를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장윤주가 직접 작사, 작곡 연주에 참여하며 완성도를 높였다. 엄마가 된 지금의 모습을그려 여성들이라면 공감할 수 있을 만한 내용이 담겼다”며 “그녀만의 섬세한 감성 표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윤주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앨범이 나옵니다. 나의 음악은 1, 2집으로 족하다 생각했는데. 지금 현재 제 삶에서 가장 큰 변화와 영감을 주는 딸 리사에 의해 다시 음악을 만들게 되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앨범 발매 소식을 전했다.

미니앨범 ‘LISA’는 2012년 2집 앨범 이후 5년 만에 공개되는 앨범으로, “LISA”를 포함해 “영원함을 꿈꾼다”가 수록되어 있으며, 연주곡 “LISA (Inst.)”까지 총 3곡이 담겼다.

이번 앨범은 그 동안 볼 수 없던 신선한 테마로 나뉘어 있다. 리사 테마와 엄마 테마다. 우선 리사 테마인 “LISA”는 장윤주가 아이의 눈높이에서 깨끗하게 꿈꾸는 듯한 느낌의 노래다. 엄마 테마인 “영원함을 꿈꾼다”는 여전히 꿈을 꾸는 여자로서 아이의 엄마가 된다는 것에 대한 노래로, 두 노래 모두 그녀의 솔직한 감정이 담겼다.

장윤주의 미니앨범은 오는 11일 발매되며, ㅣ24일에는 ‘원더우먼 페스티벌’에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