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일기2’ 장윤주 “남편 정승민, 선비 스타일…스킨십 내가 리드”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신혼일기2' 방송 캡쳐

/사진=tvN ‘신혼일기2’ 방송 캡쳐

tvN 예능프로그램 ‘신혼일기2’의 장윤주가 남편 정승민과 스킨십을 자주한다고 밝혔다.

지난 5일 처음 방송된 ‘신혼인기2’에서 정승민은 “우리는 평소에 음담패설을 자주 한다”고 말했다.

정승민이 방송에서 “옷이 다 젖었네”라고 말하자 장윤주는 “그냥 벗고 와. 허벅지에 마이크 끼고 선은 엉덩이에 껴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정승민은 “정말 저질이다”고 말했다.

이어 장윤주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우린 평소에 키스도 자주 한다. 내가 스킨십을 리드하는 편이다”라며 “남편은 선비 스타일이다. 내가 이끌어야 한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