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임성은, 김광규·김도균·정유석 만났다..”행복해”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불타는 청춘’의 보라카이 선발대 김광규, 김도균, 정유석이 임성은과 만났다.

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보라카이 여행을 앞두고 사전 답사에 나선 선발대 김광규, 김도균, 정유석의 모습을 담았다. 오랜 시간 끝에 임성은과 만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한국에서 촬영팀이 온다는 소식을 듣지 못한 임성은은 카메라를 보고 놀랐다. 이어 자신을 기다리던 김광규, 김도균, 정유석을 보고 눈물을 글썽일정도로 감동했다.

임성은은 멀리서 찾아와준 멤버들에게 고마워하며 “(좋아서) 심장이 터질 것 같다. 누구 아이디어야?”라고 물었다. ‘불타는 청춘’ 제작진은 정유석의 보라카이 여행의 사전 회의 영상을 보여줘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