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작’ 남궁민, 이원종에 선전포고..”내가 했다고 전해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조작' 의 방송 화면 캡쳐

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조작’ 의 방송 화면 캡쳐

배우 남궁민이 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조작’에서 이원종의 사금고를 털며 반격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한무영(남궁민)은 남강명(이원종)의 사금고를 찾아 돈을 빼돌려 강명이 스스로 모습을 드러내도록 했다. 방방곡곡에 흩어진 남강명의 금고를 찾아다니며 한무영은 선전포고를 했다.

돈 주인이 아니면 돈을 줄 수 없다는 불법 전당포 주인에게 무영은 경찰을 대동, 금고를 열라고 압박했다. 그는 이어 “돈 주인한테 전하라”며 “애국 신문 한무영이 한 일”이라고 선전 포고했다.

이 사실을 안 강명은 분노했고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높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